인천광역시한의사회
협회소개 한의원검색 알기쉬운한의학 온라인자가진단 시민열림공간 한의사회원전용
 
작성일 : 10-08-09 14:32
헌재, 의료 관련 민간자격 금지 ‘합당하다’
조회 : 3,343  
-->
헌재, 의료 관련 민간자격 금지 ‘합당하다’
생명·건강 분야의 민간자격 금지한 자격기본법…재판관 8대1 합헌 의견
국민의 생명·건강에 직결되는 분야에 대한 민간자격의 신설·관리·운영을 금지하고 이를 위반하면 형사처

벌토록 한 현행 자격기본법 관련 조항에 대해 합헌 판결이 내려졌다. 

헌법재판소(재판소장 이강국)는 29일 대심판정에서 열린 심판사건 선고에서 재판관 8(합헌) 대 1(한정

위헌)의 의견으로 자격기본법의 제17조 제1항 제2호, 제39조 제1호에 해당하는 조항들이 헌법에 위반

되지 않는다는 결정을 선고했다. 

이날 헌재 재판관 8명은 판결에서 “국민의 생명과 건강에 직접 미칠 수 있는 분야에 대한 민간자격 신설

을 금지하는 것은 헌법에 반하지 않으며 그 위험성이 매우 높기에 행정처분 등을 제한할 수 없고 형사처

벌 하는 것은 당연하다”고 밝혔다.

또한 헌재는 “이번 선고와 관련한 법률조항은 죄형법정주의의 명확성 원칙에 위배되지 않고, 또한 헌

법 제37조 제2항의 과잉금지원칙에 위반된다거나 직업선택의 자유와 일반적 행동의 자유 등을 침해하

지 않으며, 청구인들의 평등권을 침해하지도 않는다”고 판단했다.

이와 달리 조대현 재판관은 “국민의 생명·건강에 직결되는 분야라도 국가의 자격제도가 설정되지 않

은 분야에 대해 이 사건 법률조항을 적용하는 것은 헌법에 위반된다”는 한정위헌의견을 내놓았다.

한편 헌재의 동 심판선고와 관련한 사건은 헌법소원심판 청구인들이 한국침술연합회의 ‘전통침술사 민

간자격’, 서울보건연구재단의 ‘침구전문자격 ISO/KSA 인증시험’을 공고 실시한 건에 대해 한의협이 각

각 고발조치해 이뤄졌다.

이후 자격기본법에 따라 금지된 민간자격을 신설·관리·운영했다는 이유로 청구인들이 각각 벌금형과 같

은 유죄판결을 선고받게 되자, 항소심 재판(서울서부지방법원 2008논1069) 및 제1심 재판(서울중앙지

방법원 2009고정4557)의 진행 와중에서 자신들에게 적용된 자격기본법 제17조 제1항 제2호 및 제9

조 제1호에 대해 헌재에 위헌법률심판 제청신청을 했으나 기각되자 각각 이 사건에 대한 헌법소원심판

을 청구하게 된 것이다.

이용태 기자   [aspiration@naver.com]

 
 

Total 131
번호 제   목   글쓴이 날짜 조회
131 한의협 주관, 의료단체 불법의료척결 성명서 발표 관리자 09-15 5971
130 무자격 뜸 시술이 부작용이 없다구? 관리자 09-15 12299
129 침·뜸, 한의사에게 시술받아야 안전! 관리자 08-09 6578
128 헌재, 의료 관련 민간자격 금지 ‘합당하다’ 관리자 08-09 3344
127 '한의학교육평가원 활동 강화 촉구’ 한의대 질 향상 도모 관리자 08-09 3366
126 9월9일 ‘뜸의 날’로 선포한다 관리자 08-09 3636
125 ‘한방진료수가 항목 378개’ 관리자 08-09 3799
124 수입한약재 정밀검사 대상 전 품목 확대 관리자 07-22 3402
123 “한약 안전성 확보와 간독성 오해 불식시키자” 관리자 07-22 3623
122 한의약건강보험발전연구회 출범 관리자 07-22 3824
121 ‘難攻不落’한방본인부담금 개선 실현 관리자 07-22 3450
120 부산시회, 한의학 홍보 공모전 성료 관리자 07-22 5131
119 “한방 암 치료 근거 밝혀낸다” 관리자 07-22 4603
118 천연물 의약품 ‘WHW’ 임상 2상시험 돌입 관리자 07-22 4550
117 100년을 여는 한의약 혁명을 이루겠다 관리자 07-22 3446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